본문 바로가기

샤이니 키, 윤도현 목소리 한 번도 못 찾고는 "선배님 사랑합니다"

온라인 중앙일보 2013.11.12 14:00
그룹 샤이니와 윤도현. [사진 JTBC `히든싱어2`]


그룹 샤이니의 멤버 키(KEY)가 ‘히든싱어’ 열등생이 됐다.



최근 진행된 JTBC ‘히든싱어2’ 윤도현 편 녹화에 키를 비롯한 샤이니 멤버들과 김경호, 이수영, 김정민, 소진 등이 패널로 출연했다.



샤이니 멤버 키는 첫 라운드를 시작으로 마지막 라운드까지 한 번도 윤도현의 목소리를 찾지 못해 눈길을 끌었다. 그러면서도 “윤도현 선배님 존경합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다른 멤버 태민은 즉석에서 윤도현의 모창을 선보여 환호를 받았다.



한편 ‘히든싱어’의 열혈 팬이라고 자청한 윤도현은 “왜 여태 나를 섭외 안 했는지 모르겠다. 만약 내가 우승을 못하면 다른 가수가 출연할 때 연습해서 모창 능력자로 출연하겠다”고 공약을 걸었다.



JTBC ‘히든싱어2’ 윤도현 편은 16일 밤 11시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