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JTBC ‘히든싱어2’ 주현미, 데뷔 29년 만에 폭탄 고백…왜?

온라인 중앙일보 2013.11.08 16:52
주현미 폭탄 고백 [사진 = JTBC]




 

가수 주현미가 JTBC ‘히든싱어2’에서 29년 동안 단 한 번도 밝히지 않은 속내를 털어놔 눈길을 끌었다.



‘히든싱어2’에서는 트로트 여제 주현미 편으로 녹화가 진행된 가운데 5명의 모창능력자들이 등장해 주현미 노래를 완벽 재현해 내며 치열한 접전을 펼쳤다. 그리고 주현미는 상상 이상의 팬심에 감격하며 “사실 아무에게도 말하지 않았는데” 라며 조심스레 운을 뗐고 “노래를 그만두려고 했었다”고 말해 모두를 경악게 했다.



덧붙여 주현미는 “요즘 전통가요가 너무 힘들다. 그럼에도, 나를 따라 꿈을 키워 트로트를 선택한 모창능력자들을 보니 그런 생각을 했다는 게 부끄럽다” 라며 눈시울을 붉혔다.



트로트 여제 주현미의 마음을 동요시킨 모창능력자들과의 치열한 대결의 결과는 9일 오후 11시에 JTBC ‘히든싱어2’ 주현미 편에서 밝혀진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