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조혜련 실신, 녹화중 갑자기 크게 웃다가 ‘픽’ 쓰러져…무슨 일?

온라인 중앙일보 2013.11.08 16:18
조혜련 (사진=일간스포츠)
개그우먼 조혜련(43)이 방송 녹화 도중 실신한 소식이 뒤늦게 알려졌다.



조혜련은 6일 종합편성채널 채널A ‘명랑해결단’ 녹화 중 출연진과 이야기를 나누던 중 크게 웃다가 갑자기 정신을 잃고 쓰러졌다.



8일 채널 A의 한 관계자는 “녹화 전부터 열이 있는 등 몸 상태가 썩 좋은 편은 아니었다”며 “모두 놀랐지만, 다행히 함께 녹화하던 양·한의사가 있어 신속히 응급 조치를 하고 녹화를 마쳤다”고 전했다.



녹화 현장에는 명승권 의사와 박경호 한의사가 있었다고 한다. 이들의 긴급치료로 조혜련은 위급한 상황을 넘길 수 있었다.



조혜련은 녹화 이후 병원에 입원했다가 어제(7일) 퇴원했다고 한다.



조혜련 실신 소식에 네티즌들은 “조혜련 실신 어쩌다가…”, “조혜련 실신, 녹화 현장에 의사 있어서 천만다행”, “조혜련 엄청 건강할 줄 알았는데 의외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