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중·조·동 광고불매운동 추후보도

중앙일보 2013.11.08 00:34 종합 2면 지면보기
본지는 양모씨 등 14명의 네티즌이 광고주 등에 대한 업무방해 혐의로 기소돼 1심 및 2심에서 유죄 판결을 받았다는 취지로 보도한 바 있습니다. 그러나 공소사실 중 광고주들에 대한 업무방해 부분은 유죄로, 언론사에 대한 업무방해 부분은 무죄로 각각 확정되었습니다. 이 기사는 언론중재위원회의 조정에 따른 것입니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