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적과의 동침' 김구라 "유정현, 국회의원 사생활 폭로해야 살 수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2013.10.21 10:54
[사진 JTBC `적과의 동침`]


현직 국회의원들의 파격적인 예능 행보로 관심을 모으고 있는 JTBC 정치 토크쇼 ‘적과의 동침’에서 MC 김구라의 막말이 화제다. 막말의 대상은 바로 공동 MC를 맡고 있는 유정현.



유정현이 새누리당 모 의원과 주고받은 사적인 문자 내용을 낱낱이 밝히자 해당 의원이 발끈했다. 그러자 김구라는 “앞으로 유정현이 방송계에서 먹고 살 수 있는 방법은 국회의원들의 사생활을 폭로하는 것 뿐”이라고 말해 녹화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특히 김구라는 국회의원에서 돌아온 유정현의 떨어진 예능감을 지적할 뿐만 아니라 틈만 나면 과거 배우 S양 스캔들을 들먹여 그를 곤란하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이 밖에 각 당의 지지자들이 뽑은 ‘존경할만한 정치인’을 두고 벌이는 국히의원들의 썰전, 정치인들의 제왕의 손금 등이 공개되는 JTBC ‘적과의 동침’은 21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