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찬권 별세…장기하 “한국로큰롤 정기 이어가겠습니다” 애도

온라인 중앙일보 2013.10.21 10:02
[사진 중앙포토]




 

그룹 들국화의 드럼연주자 주찬권의 별세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가수 장기하가 애도를 표했다.



주찬권은 20일 오후 6시쯤 경기 성남시 분당 자택에서 갑작스럽게 쓰러져 병원으로 옮겼지만 끝내 숨졌다. 58세.



이에 장기하는 같은 날 자신의 트위터에 “주찬권 선배님. 저는 선배님과 선배님의 드러밍을 진심으로 사랑합니다. 그 맑은 표정과 말투 늘 가슴에 새기고 배우는 자세로 음악 하겠습니다. 부디 편히 쉬십시오. 언제 어디에도 없을 연주 들려주셔서 감사합니다. 사랑합니다 선배님”이라며 “한국 로큰롤 정기 이어 가겠습니다. 선배님 걱정 마십쇼!”라고 글을 올렸다.



주찬권은 지난해 들국화 원년멤버 전인권 최성원과 재결성을 선언한 뒤 새 앨범을 준비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주찬권 별세 소식에 네티즌들은 “주찬권 별세,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주찬권 별세, 너무 안타깝다”, “주찬권 별세, 젊은 시절 우상이었는데” 등의 반응을 보였다.



고인의 빈소는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되었으며 발인은 25일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