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차인표 동생 사망, "형은 서울대 동생은…" 차인표 형제 사진 눈길

온라인 중앙일보 2013.10.18 17:56
[차인표 동생 사망, SBS ‘힐링캠프’]




배우 차인표의 동생 사망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과거 방송에서 차인표의 발언이 시선을 끌고 있다. 17일 차인표 동생 차인석은 구강암 투병 끝에 세상을 떠났다. 차인석은 미국 MIT를 졸업한 뒤 외국계 금융회사에서 일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과거 차인표는 SBS ‘땡큐’에서 “동생한테 해준 게 없어 후회가 된다”며 동생에 대한 애정을 드러낸바 있다. 지난해 출연한 SBS ‘힐링캠프’에서 차인표는 “3형제 중 나만 빼고 공부를 잘했다”라며 “형은 서울시 전체 모의고사에서 1등을 해 서울대 전자공학과에 입학했다. 형은 지금 회사원이고 동생은 외국계 은행에 다닌다”고 소개했다. 당시 차인표는 “나는 반에서 20등이었지만 내가 제일 잘 살고 형이 제일 못 산다”고 말해 웃음을 전했다.



차인표 동생 차인석의 빈소는 서울 삼육병원 추모관에 마련됐다. 발인은 19일 오전 8시30분.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