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자유로 가요제 게스트, "최자 데이트 스케줄 꽉 차서" 열애 인정

온라인 중앙일보 2013.10.18 11:35
[자유로 가요제 게스트, 사진 중앙포토]
 

‘자유로 가요제 게스트’.



MBC ‘무한도전’ 자유로 가요제 게스트로 참석한 다이나믹 듀오 개코가 최자의 근황을 전했다.



개코는 17일 오후 경기도 파주 임진각 평화누리공원에서 열린 ‘무한도전’ 자유로 가요제에 참석했다. 개코는 박명수와 프라이머리가 결성한 ‘거머리’ 무대에 깜짝 피처링을 나선 것이다.



이 자리에서 유재석이 “최자는 잘 지내느냐?”고 묻자, 개코는 “최자는 데이트 스케줄이 꽉 차서 못 왔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최근 최자가 가수 설리와 열애설에 휩싸인 것을 언급한 것이다.



자유로 가요제 게스트 개코 폭로을 접한 네티즌들은 “자유로 가요제 게스트 센스도 대박이다”, “자유로 가요제 게스트, 개코 최자 디스(diss)하나”, “자유로 가요제 게스트, 최자 설리 열애 인정이야?”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