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유키스 동호 탈퇴, “의지 약해져…연예인 아닌 평범한 삶 살고 싶다”

온라인 중앙일보 2013.10.16 16:23
[사진 중앙포토]




그룹 유키스 멤버 동호가 팀을 탈퇴하고 연예활동을 잠정 중단한다.



16일 소속사 NH미디어는 보도자료를 통해 “동호가 10월 국내 발표될 유키스 새 앨범부터 팀에서 탈퇴하여 당분간 연예활동 휴지기를 갖는다”고 밝혔다.



이어 “동호가 올 초부터 연예활동에 대한 의지가 약해졌다는 뜻과 본인이 건강 상태가 가수 생활에 적합하지 않다는 뜻을 소속사에 밝혀왔다. 동호 본인, 부모님과 오랜 시간 상의한 끝에 동호의 뜻을 받아들이기로 결정했다”고 전했다.



소속사는 이어 “동호는 유키스로 활동하면서 연예인으로서의 생활에 적응하는데 고충이 있다고 말하며 연예인이 아닌 평범한 삶을 살고 싶다고 전했다”고 덧붙였다.



또 소속사는 “동호의 뜻이 팀 활동에는 적잖은 손해를 보는 결정이지만 회사와 멤버들이 변화를 받아들이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앞서 유키스 멤버 에이제이 역시 연예 활동 중 미국 아이비리그 컬럼비아대학교에 합격해 유학길에 올랐다. 현재 에이제이는 학업을 마치고 유키스로 복귀해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유키스는 동호의 탈퇴에 따라 기존 7인이 아닌 6인 체제로 이달 말 한국에서 새 음반을 내고 가요계에 컴백할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