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가장 행복한 나라 순위, "1위는 2년 연속 덴마크 차지, 한국은?"

온라인 중앙일보 2013.09.10 13:44
[사진 UN 2013 세계행복보고서]


 

세계에서 가장 행복한 나라는 어디일까?



9일 유엔이 발표한 ‘2013 세계행복보고서’에 따르면 전 세계 156개 국가를 상대로 국민의 행복도를 조사한 결과 가장 행복한 국가는 차지한 덴마크(7.693점)였다.



이로써 덴마크는 2년 연속 1위를 차지했다. 덴마크에 뒤이어 노르웨이, 스위스, 네덜란드, 스웨덴 등 북유럽 국가들이 차례로 가장 행복한 나라 순위의 상위 5개 자리를 차지했다.



한국은 10점 만점에 총 6.267점으로 전체 41위를 기록해 동아시아 유교문화권에서 한국인의 행복도가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뒤를 이어서는 대만이 6.221점으로 42위, 일본은 6.064점으로 43위에 올랐다. 북한은 조사 대상국에 포함되지 않았다.



2005년~2007년과 2010년~2012년 사이 나라별 행복도 변화를 비교를 보면 한국인의 행복도는 꾸준히 향상 중인 것으로 조사됐다. 2010~2012년 한국의 국민 평균 행복도는 2005~2007년보다 0.728p 상승했다. 이는 9번째로 높은 상승세다.



반면 가장 불행한 나라 순위의 하위 5개 자리는 르완다(152위), 브룬디(153위), 중앙아프리카공화국(154위), 베냉(155위), 토고(156위) 등 사하라 이남의 국가들이 차지했다.



‘가장 행복한 나라 순위’ 조사 결과를 본 네티즌들은 “가장 행복한 나라 순위, 1위는 이번에도 덴마크네”, “가장 행복한 나라, 순위에서 우리나라가 일본보다 높네”, “가장 행복한 나라, 순위는 역시 북유럽이 강세”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