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슈스케5 최영태 해명, "착잡한 마음에 올린 글이…" 디스 예고 논란

온라인 중앙일보 2013.09.08 00:30
[슈스케5 최영태 해명]


 

‘슈스케5 최영태 해명’.



Mnet 슈퍼스타K5(이하 ‘슈스케5’) 출연자 최영태가 트위터 글 논란에 대해 해명했다. 최영태는 7일 자신의 트위터에 “어제 방송보고 착잡한 마음에 올린 글이 파장이 조금 커진 것 같아 글을 내렸다”라며 “나쁜 뜻이 아니라 ‘방송의 적’에 나왔던 대사를 조금 패러디했던 글”이라고 해명했다. 이어 “심려끼쳐 드려 죄송하다”는 사과의 말을 덧붙였다.



6일 방송된 ‘슈퍼스타K5’에서는 최영태가 하프미션에서 탈락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방송 이후 최영태는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방송국 놈들 복수할 거다. 컨트롤 비트다운 받을 거야”라고 글을 올려 논란을 일으킨 바 있다.



슈스케5 최영태 해명에 네티즌들은 “슈스케5 최영태 해명, 패러디 치곤 사심이 담겼네”, “슈스케5 최영태 해명, 착잡한 마음 이해한다”, “슈스케5 최영태 해명, 탈락했지만 기운내세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