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가수 허각, 내달 장가간다

중앙일보 2013.09.06 00:26 종합 26면 지면보기
가수 허각(28·사진)이 10월 결혼한다. 허각은 5일 자신의 팬카페에 “저 결혼합니다. 10월 3일! 정확히 28일 남았네요”란 내용의 글을 올리며 결혼 소식을 전했다. 예비 신부는 허각의 중학교 동창으로 지난해 2월 교제를 시작한 전직 요가 강사라고 한다. 허각은 팬카페를 통해 “제가 한 여자의 남자가 된다는 것이 아직은 실감이 나지 않는다. 앞길에 큰 박수 보내주시면 더 힘내서 한 발 한 발 내딛겠다”고 밝혔다. 허각은 2010년 ‘슈퍼스타K2’에서 우승하며 가수로 데뷔했다. 당시 배관공 등으로 일하며 힘든 시절을 보냈던 사연이 화제가 되기도 했다. 결혼식 장소는 서울 역삼동 라움 이다.



한영익 기자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