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브리핑] 가스공사, 직원 비리 적발되면 바로 '아웃'

중앙일보 2013.09.06 00:06 경제 6면 지면보기
한국가스공사는 5일 경기도 성남시 정자동 본사에서 청렴·윤리실천 자정 결의대회를 열었다. 임직원들은 금품·향응을 받지 않고 알선청탁을 하지 않는 등 윤리·행동 강령을 준수해 부정부패를 척결하겠다고 선서했다. 비리사실이 드러난 직원은 바로 해고하는 ‘원 스트라이크 아웃’ 제도를 적용하기로 했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