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발머 마이크로소프트 CEO, 1년 내 은퇴키로

중앙일보 2013.08.24 00:43 종합 10면 지면보기
빌 게이츠의 뒤를 이어 2000년부터 마이크로소프트(MS)를 이끌어온 스티브 발머 최고경영자(CEO·사진)가 1년 내로 은퇴할 것이라고 로이터통신이 2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MS는 이날 성명서를 통해 발머의 은퇴 소식을 전하고 “차기 CEO를 정할 때까지만 회사에 남아 현직을 유지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 현재 회사 내 이사회 독립 이사로 있는 존 톰슨을 위원장으로 특별위원회를 구성해 새로운 CEO를 찾기로 했다. 차기 CEO 선임을 위한 특별위원회에는 빌 게이츠 회장도 참여하기로 했다. 발머 CEO는 “CEO를 교체하는 데 있어 적절한 시기란 없다”면서도 “지금이 바로 적절한 때”라고 말했다.



채승기 기자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