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아빠어디가 법적대응, “아이들 건드리지마! …악플러 강력 대응”

온라인 중앙일보 2013.08.15 20:00
[아빠어디가 법적대응, 사진 일간스포츠]


 

MBC 예능프로그램 ‘일밤-아빠 어디가’ 제작진이 악성 댓글을 남긴 네티즌을 상대로 법적 대응에 나서기로 했다.



MBC 한 관계자는 지난 14일 “최근 윤후의 안티카페 논란 등 인터넷에 (출연 아동에 대해) 난무하는 악성 댓글을 두고 볼 수 없다고 판단해 법적 대응을 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이미 제작진이 MBC 법무팀과 향후 대응에 대해 논의를 마친 상태”라며 “아이들에 대해 도 넘은 악성댓글을 남기는 이들에 대해 강력하게 대응할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아빠 어디가’에 출연 중인 가수 윤민수의 아들 윤후 군의 안티카페가 개설돼 논란을 일으킨 바 있다. 이에 네티즌들은 ‘윤후 사랑해’를 연신 검색해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로 만들기도 했다.



‘아빠 어디가’ 법적 대응 소식에 네티즌들은 “아빠 어디가 법적 대응, 늦었지만 반가운 소식이네요”, “아빠 어디가 법적 대응, 아이들에게 상처주지 않도록 예방이 중요”, “아빠 어디가 법적 대응, 반드시 악플은 사라져야해”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