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존박 자막 굴욕, '샤워 중인 낙타'…"엄친아 존박 어쩌다가"

온라인 중앙일보 2013.08.11 23:10
[존박 자막 굴욕, MBC `무한도전`]




‘존박 자막 굴욕’



가수 존박이 물벼락에 이어 낙타에 비교되는 자막 굴욕까지 당했다.



10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존박, 임원희, 천명훈 등이 출연해 ‘여름 예능캠프’ 편을 꾸몄다. 이날 방송에서는 과거 KBS ‘슈퍼TV 일요일은 즐거워’의 인기코너 ‘위험한 초대’ 게임을 체험하는 시간을 가졌다.



존박과 한 팀이 된 인피니트 성규는 ‘미소 짓기’와 ‘네’라는 대답을 하지 못하는 미션을 받았다. 하지만 이를 눈치채지 못한 성규는 계속 미소를 지었고 존박은 물벼락을 맞았다.



물에 흠뻑 젖은 존박은 무표정한 얼굴로 큰 눈을 깜빡거렸다. 이런 존박의 모습에 ‘무한도전’ 제작진은 ‘샤워 중인 낙타’라는 자막을 넣어 편집했다. 큰 눈과 긴 인중이 낙타를 닮았다는 것이다.



존박 자막 굴욕에 네티즌들은 “예능 대세 존박 자막 굴욕 안타깝네”, “존박 자막 굴욕이라니, 꽃미남 이미지 어디갔나”등의 반응을 보였다. 일부에서는 “(존박 자막 굴욕이)예능이지만 좀 심한 거 아닌가”라는 반응도 있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