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軍 정신교육 전담기관 부활, 14년 만에 부활 이유는?

온라인 중앙일보 2013.08.11 19:52
[軍 정신교육 전담기관 부활, 중앙포토]




 

‘軍 정신교육 전담기관 부활’.



14년 만에 군 정신교육 전담기관이 부활한다.



11일 국방부는 올 12월까지 국방정신전력원을 설립한다고 밝혔다. 국방부는 9일 열린 군무회의에서 김관진 국방부 장관과 육·해·공군 참모총장이 참석한 가운데 이와 같은 내용을 결정했다.



장병의 정신교육 전담기관인 국방정신전력원은 박정희 대통령 시절인 1977년 설립됐다가, 김대중 정부 시절인 1999년 폐지됐다.



국방정신전력원은 합동군사대학교 산하 기관으로 대전 유성구 소재 자운대에 설치될 예정이다. 정신교육 콘텐츠 개발, 지휘관 교육, 정훈장 교육 등의 부서로 구성된다.



국방정신전력원장은 정신교육 분야에서 경험이 풍부한 현역 군인(장성급) 또는 민간 전문가(국장급) 중에서 선발될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