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국 지하철 상어 발견, "의자 밑에서…' 승객들 대피 소동

온라인 중앙일보 2013.08.11 15:34
[미국 지하철 상어 발견, 사진 인스타그램]




[미국 지하철 상어 발견, 사진 인스타그램]




 ‘미국 지하철 상어 발견’



미국 뉴욕의 지하철에서 상어가 발견돼 한바탕 소동이 일어났다.



영국 데일리메일 등 외신들은 “7일 오전 12시30분쯤 퀸즈 방향으로 가던 N노선 열차에서 죽은 상어가 발견됐다”고 보도했다. 길이 1.2m의 상어는 열차의 좌석 밑에서 발견됐다. 미국 지하철에서 상어가 발견되자, 뉴욕대중교통공사(MTA)는 승객들에게 해당 칸을 이용하지 말 것을 공지했다. 죽은 상어는 지하철 관리인에 의해 처리됐다.



미국 지하철 상어 발견 소식은 현장에 있던 승객들이 사진을 찍어 SNS 등에 올리면서 급속도로 퍼졌다. 사진에서 상어는 지하철 의자 밑에서 배를 드러낸 채 죽어있다. 현재까지 죽은 상어를 버린 사람이 누구인지 밝혀지지 않았다.



미국 지하철 상어 발견 소식에 네티즌들은 “미국 지하철 상어 발견 수상한데?”, “지하철에 상어가 죽어있다니 대체 누가 그랬을까”, “대체 지하철에 상어를 들고 타는 사람은 누구야?”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