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군의 태양 시청률 "공효진·소지섭 손 잡으니 천하무적"

온라인 중앙일보 2013.08.09 15:16
주군의 태양 시청률 [사진 중앙포토]
 

‘주군의 태양 시청률’



SBS 새 수목드라마 ‘주군의 태양’이 시청률 굳히기에 들어갔다.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8일 방송된 ‘주군의 태양’은 시청률 14.4%를 기록했다. 7일 첫 방송(13.6%)보다 0.8%포인트 상승한 수치로,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지켰다. 같은 시간에 방송된 MBC ‘투윅스’는 8.0%, KBS2 ‘칼과 꽃’은 6.5%의 시청률이 나왔다.



공효진과 소지섭이 함께 출연하는 드라마 ‘주군의 태양’은 ‘로코 호러’라는 독특한 장르다. 로맨틱 코미디와 호러가 합쳐진 것이다. 인색하고 욕식 많은 유아독존 사장님(소지섭)과 귀신 보는 능력을 가진 여직원(공효진)이 무섭지만 슬픈 사연을 지닌 영혼들을 위령한다는 내용이다. 히트작 메이커로 불리는 ‘홍자매(홍정은,홍미란)’ 작가의 작품이라 방송 전부터 관심이 집중됐다.



네티즌들은 “주군의 태양 시청률, 예사롭지 않네요”, “주군의 태양 시청률, 재밌으니 시청률도 잘 나오는 거겠죠”, “주군의 태양 시청률, 20% 찍는 건 시간 문제일 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