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지연 심경 고백, “미스코리아 진부터 쇼윈도 생활” 고백

온라인 중앙일보 2013.08.05 20:14




 

미스코리아 출신 방송인 김지연이 이혼 심경을 고백했다.



지난 4일 방송된 JTBC ‘미스코리아-비밀의 화원’에 출연한 김지연은 “쇼윈도 생활을 너무 오래했다"”서 “미스코리아 진이 되면서부터 이미 쇼윈도 생활이었다”고 말했다.



김지연은 “10년간 결혼 생활을 했고 이혼을 고민하고 결정하는 데에만 3년이라는 시간이 걸렸다. 그만큼 어렵고 힘든 결정이었다”고 당시의 고충을 털어놨다.



또한 “말을 하면 말을 했다고 뭐라고 하고 안 하면 안 한다고 뭐라고 한다. 또 얘기를 함부로 잘못 했다가는 애 아빠에게도 피해가 된다. 그리고 우린 연락도 하면서 사이좋게 지내고 있다. 정말 안 좋게 지내는 사이가 아니라서 겁나는 부분이 더 많다”고 심경을 고백했다.



김지연 심경 고백에 네티즌들은 “김지연 심경 고백,그 동안 고생 많았겠다”, “김지연 심경 고백, 쇼윈도 생활 정말 힘들었겠구나”, 김지연 심경 고백, 마음이 아프네요”, “김지연 심경 고백, 이해가 된다”, “김지연 심경 고백, 각자의 길을 응원한다”, “김지연 심경 고백, 털어놓으니 차라리 시원할 것 같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