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날씨와 건강] 8월 5일

중앙일보 2013.08.05 00:52 종합 8면 지면보기


영·유아는 땀샘 밀도가 높아 땀띠가 잘 생깁니다. 땀을 많이 흘렸다면 바로 미지근한 물로 씻겨주는 것이 좋습니다. 부드러운 소재로 물기를 닦고 피부가 건조해지지 않게 보습제를 발라줍니다.



서울대학교병원운영 서울특별시보라매병원(www.brmh.org)

피부과 박현선 서울의대 교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