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 명예의 전당 오른 힝기스

중앙일보 2013.07.15 00:39 종합 24면 지면보기


마르티나 힝기스(33·스위스)가 테니스 명예의 전당에 가입했다. 1994년 프로에 입문한 힝기스는 2007년까지 81번 우승을 차지했다. 힝기스가 14일 미국 로드아일랜드주 뉴포트 국제테니스연맹(ITF) 명예의 전당 앞에서 기념패를 보여주고 있다. [뉴포트(로드아일랜드주) AP=뉴시스]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