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놀라워" 신수지 백일루션 시구에 메이저리그도 극찬

온라인 중앙일보 2013.07.06 10:10
[MLB 홈페이지 캡처]




전 국가대표 리듬체조 선수 신수지(22)의 ‘백일루션 시구’에 메이저리그도 깜짝 놀랐다.



신수지는 5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3 한국야쿠르트 세븐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와 삼성 라이온즈의 경기에서 시구자로 나섰다. 이날 신수지는 와인드업을 한 후 다리를 머리 위로 들어올려 360도 회전을 했다. 이어 균형을 잃지 않은 채 똑바로 포수 미트로 공을 꽂아 넣었다.



신수지의 시구에 미국 메이저리그도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메이저리그 홈페이지에서는 “당신이 봤을 시구 가운데 가장 놀라운 것”이라며 신수지의 시구를 소개했다. 또 “신수지의 시구는 패션(fashion), 역학(mechanics), 결과(results) 3가지를 모두 갖췄다”며 극찬했다.



이날 신수지가 선보인 시구는 현역시절 자신의 주특기였던 ‘백일루션’을 접목한 것이다. 백일루션은 한쪽 다리로 중심을 잡고 나머지 다리를 360도 수직 회전시켜 원을 만드는 고난이도 체조 동작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관련기사

▶ '일루전 시구' 신수지 "연습 땐 스트라이크였는데…"

▶ "또 봐도 놀라워" 신수지, 360도 회전 시구 재연

▶ "이런 시구 봤어?"신수지 일루전 시구 '깜짝'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