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내야수 슈마커까지 등판…LA다저스 대패

온라인 중앙일보 2013.06.29 14:56
LA다저스가 내야수 스킵 슈마커(33)까지 마운드에 올렸지만 대패했다.



LA 다저스는 현지시간 28일(한국시간 29일) 미국 LA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필라델피아 필리스 전에서 1-16으로 크게 졌다. 선발 크리스 카푸아노가 1회부터 대량 실점을 하며 사실상 게임을 포기한 것이다. 1-16으로 크게 뒤진 9회초 다음 경기를 대비하기 위해 LA다저스는 내야수 슈마커를 마운드에 올렸다.



슈마커의 등판은 올 시즌 4월 30일 콜로라도 로키스 전에 이어 두번째. 슈마커는 이날 마운드에 오른 다저스 투수 중 유일하게 무실점을 기록했다. 최고 구속은 시속 90마일(약 144㎞).



류현진(26)은 한국시간 30일 오전 11시 10분(현지시간 29일) 선발로 나와 7승에 도전한다. 필리스의 선발은 2008년 아메리칸리그 사이영상 수상자로 현재 9승을 기록중인 클리프 리(35)다. MBC가 30일 생중계한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