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국생참치, 식감 좋은 호주 생참치 전국서 맛본다

중앙일보 2013.06.28 00:20 부동산 및 광고특집 3면 지면보기
한국생참치가 수입판매하는 호주산 생참치는 싱싱함이 특징이다.
한국생참치 ‘(구)더참치(www.thechamchi.com)’가 호주산 생참치 공급을 시작했다. 생참치는 지금까지 필리핀·인도산을 주로 사용해 왔다. 필리핀이나 인도산 참치는 육질이 너무 연해 한국인들의 식감을 만족 시키는 데는 한계가 있었다.



한국생참치 ‘(구)더참치’ 이현정 대표는 “이제 필리핀·인도산 뿐만 아니라 세계적으로 우수한 품질과 식감을 자랑하는 호주산 참다랑어(축양), 눈다랑어, 황다랑어를 전국 모든 지역에 배송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다. 이제 참치전문 매장과 일반식당에 신선하고 식감 좋은 호주산 생참치를 전국에 공급하는 것이 가능하게 됐다”고 밝혔다.



 생참치는 맛, 모양, 영양에 있어서 으뜸인 참물고기라 하여 참치라 한다.



 참치의 영양 성분을 자세히 살펴보면 고단백 저지방으로 칼슘, DHA, EPA, 단백질, 오메가3, 오메가6, 비타민 등 인체에 유익한 필수 영양소를 다량 함유하고 있다.



 현재 한국생참치는 더참치의 가맹점과 참치공급협력업체를 모집하고 있다. 국내 최초 참치정육점과 초밥테이크아웃전문점이라는 더참치만의 강점은 창업을 준비하는 예비 점주들 사이에서 최근 화제가 되기도 했다. 여기에 1~2명의 적은 인원으로도 매장 운영이 가능하다는 점도 눈에 띈다. 한국생참치는 현재 호주산 참다랑어를 호텔, 참치전문점, 급식, 뷔페, 파티장소, 일반 음식점 등을 상대로 납품하고 있다. 창업문의는 전화(031-798-7051)로 가능하다.



편성익 객원기자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