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블랙홀 26개 무더기 발견…"거대한 별 죽은 결과"

온라인 중앙일보 2013.06.18 11:03
[사진 나사(NASA)]
미국 항공우주국(NASA 나사)가 26개의 블랙홀을 발견했다고 밝혔다.



13일 미국 항공우주국(NASA)은 안드로메다 은하에서 새로운 블랙홀 26개를 무더기로 발견했다고 보도자료를 통해 밝혔다.



지금까지 안드로메다 은하에서 존재가 확인된 블랙홀은 9개에 불과했다. 26개 블랙홀을 무더기로 발견하는 것은 매우 이례적인 일이다. 따라서 이번에 발견한 26개를 포함해 존재가 확인된 안드로메다의 블랙홀은 총 35개가 됐다. 이 같은 블랙홀 수는 한 은하에서 찾아낸 것으로는 최고 수준이다.



나사는 이번 블랙홀 발견을 위해 13년 동안 찬드라 X선 우주 망원경 150대를 동원했다. 블랙홀은 빛을 전혀 발산하지 않아 주위의 별이 생성하는 빛을 통해서만 발견할 수 있기 때문에 이 같은 첨단장비가 필요했다.



나사는 “이번에 새로 발견된 블랙홀 대부분은 우리 태양 질량의 10배에 달하는 규모의 거대한 별이 죽은 결과 생겨난 것”이라고 설명했다.



하버드 스미소니언 센터의 천체물리학자 로빈 버나드 박사는 “이렇게 많은 안드로메다 블랙홀을 발견해 흥분되긴 하지만 우리는 그것들이 빙산의 일각이라고 생각한다”며 우주에 더 많은 블랙홀이 존재함을 시사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