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낸시랭, 시청 광장서 바니걸 옷 입고 가슴에는…

온라인 중앙일보 2013.05.29 00:02


























팝 아티스트 낸시 랭이 28일 자신의 트위터에 프랑스 MC 겸 배우인 앙트완 드 코네스와 팝 아티스트 강영민과 함께 서울 시청광장에서 5·18 민주화운동 기념 퍼포먼스를 펼친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낸리 랭은 바니 걸 복장을 하고 앙트완 드 코네스와 춤을 추고 가슴에 빨간색으로 '사랑'이란 글자를 쓰기도 했다.



이번 퍼포먼스는 팝 아티스트 강영민이 기획한 행사이다. 프랑스의 까날 플러스 채널(CHNAL PLUS TV)에 '서울 스토리(Seoul Story)'로 방영될 예정이다. [사진 낸시랭 트위터] 뉴시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