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 쌍용차, 4년 만에 주야 2교대 근무

중앙일보 2013.05.14 00:41 경제 6면 지면보기


4년 만에 주야 2교대 근무가 재개된 쌍용자동차 평택공장 조립라인에서 13일 오전 직원들이 작업하고 있다. 회사 측은 최근 복직한 무급 휴직자 454명이 생산 라인에 투입돼 주야 2교대 근무가 가능하게 됐다고 밝혔다. [평택=뉴시스]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