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싸이, 류현진 등판경기서 '시건방춤' 작렬

온라인 중앙일보 2013.05.01 13:59


































가수 싸이(36ㆍ본명 박재상)가 시즌 3승에 도전하는 류현진(26ㆍ LA 다저스)을 찾아 응원했다.



싸이는 1일(한국시간)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 LA 다저스와 콜로라도 로키스의 경기가 벌어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을 찾아 이날 선발 등판한 류현진을 응원했다.



4회 방송 중계화면에 잡힌 싸이는 자신의 신곡 ‘젠틀맨’에 맞춰 경쾌한 춤사위를 선보였다. 중계 카메라에 대고 야릇한 눈빛과 함께 ‘시건방’ 춤을 추는 싸이를 본 현지 야구팬들은 열광했다. 류현진이 타석에 들어설때도 ‘젠틀맨’이 흘러나왔다.



이 가운데 싸이가 춤을 추는 자리 바로 옆에 앉은 ‘파란 셔츠 할아버지’도 덩달아 화제다. 싸이가 음악에 맞춰 춤을 출 때 카메라를 들이대거나 박수를 치던 다른 관중들과는 달리 의자에 앉은 채 덤덤하게 싸이를 바라보고 있었기 때문. 네티즌들은 “싸이도 웃긴데 저 아저씨 표정이 더 웃기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AP·로이터=뉴시스]



[관련기사]

▶네티즌, 싸이 응원에 "외모도 닮았는데 친하기까지?"

▶류현진 타석 들어설 때 마다 '젠틀맨' 울려퍼져 눈길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