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뮤즈, 뮤직비디오에 '욱일승천기' 등장…"어떤 의미인지 몰랐다"

온라인 중앙일보 2013.04.23 09:16
[사진 유튜브 영상 캡처]


영국 유명 록밴드 뮤즈의 신곡 ‘패닉 스테이션(Panic Station)’ 뮤직비디오에 일본 군국주의를 상징하는 욱일승천기가 등장해 논란이 일고 있다.



22일(현지시간) 뮤즈는 신곡 ‘패닉 스테이션’(Panic Station)의 뮤직비디오를 유튜브에 공개했다. 뮤직비디오 도입부에는 욱일승천기를 배경으로 노래의 제목인 ‘패닉 스테이션’이 떠오른다. 욱일승천기는 제2차 세계대전 당시 일본 해군이 사용했던 깃발로 일본의 제국주의를 상징한다. 이에 네티즌들은 공분하며 뮤직비디오 수정을 요구했다.



뮤즈는 곧바로 23일 공식 트위터(@muse)를 통해 “영상 작업은 감독이 한 것이었다”며 “우리는 욱일승천기가 어떤 것을 의미하는지 전혀 몰랐다. 최대한 빨리 조사하겠다”고 말한 뒤 해당 영상을 삭제했다.



이어 뮤즈는 “‘패닉 스테이션’에 삽입된 그래픽과 관련해 실수를 저지른 것에 대해 사과한다”며 “현재 해당 부분을 수정 중이며 곧 새로운 버전을 공개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뮤즈는 23일 오전 욱일승천기가 삭제된 새 뮤직비디오를 공개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