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 “이민법 개정 지지합니다”

중앙일보 2013.04.12 00:50 종합 20면 지면보기


멕시코 전통 밴드인 마리아치를 대동한 북미노동자국제연맹(LiUNA)의 조합원들이 10일(현지시간) 이민법 개정을 주도해온 뉴욕 척 슈머 상원의원 사무실 앞에서 지지 행사를 벌이고 있다. 이 단체 관계자들은 1100만 이민자를 합법화하는 이민법 개혁안 의결 촉구 시위를 18개 주에서 벌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뉴욕 AP=뉴시스]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