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코2' 김현지·윤성호에 코치들 '기립박수'…박빙의 승부

온라인 중앙일보 2013.03.30 10:45
[사진 Mnet ‘보이스코리아2’ 방송 캡처]




‘보이스코리아2’에 참가 중인 김현지가 윤성호와의 배틀 라운드에서 승리했다.



29일 방송된 Mnet ‘보이스코리아2’에서는 두번째 배틀라운드가 전파를 탄 가운데 김현지와 윤성호가 맞붙게 됐다. 그들은 연습 도중 난항을 겪기도 했지만 북한산에 올라가 차가운 계곡물에 몸을 담그는 등 남다른 열의를 보여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연습한만큼 두 사람의 무대는 훌륭했다. 가수 길이 선곡해준 송창식의 ‘피리부는 사나이’를 완벽하게 재해석했다. 이들의 열정적인 무대가 끝이 나자 코치들은 기립박수를 보내는 등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길은 고심 끝에 김현지를 선택했다. 김현지에게 아쉽게 패배한 윤성호는 새롭게 도입된 스카우트 제도를 통해 가수 신승훈에게 선택받아 다시 한 번 도전을 이어가게 됐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