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강동희 구속 … 현역 감독 처음

중앙일보 2013.03.12 00:10 종합 18면 지면보기
프로농구 승부 조작 혐의를 받고 있는 강동희 원주 동부 감독이 11일 오후 영장실질심사를 위해 의정부지방법원으로 들어서고 있다. [뉴시스]
프로농구 승부 조작 혐의를 받고 있는 강동희(47) 원주 동부 감독이 구속 수감됐다.


프로농구 승부조작 혐의

 의정부지법 이광영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11일 오후 영장실질심사를 열고 강 강독에 대한 사전구속영장을 발부했다. 이 판사는 “사안의 성격이나 수사 진행상황을 고려할 때 증거를 인멸하거나 도망할 염려가 있다고 판단한다”고 구속영장 발부 이유를 설명했다.



 이에 앞서 의정부지검 형사5부(유혁 부장검사)는 지난 8일 강 감독에 대해 국민체육진흥법 위반 혐의로 사전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4대 프로 스포츠를 통틀어 현역 감독이 승부 조작 혐의로 구속되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검찰에 따르면 강 감독은 구속된 브로커 최모(37)씨와 조모(39)씨 등 2명으로부터 4700만원을 받고 2011년 2∼3월 4차례에 걸쳐 승부를 조작한 혐의다.



 강 감독은 이날 오후 4시10분쯤 영장실질심사를 위해 법원에 도착했으나 “혐의를 인정하느냐”는 취재진의 질문에 아무런 대답을 하지 않았다.



전익진 기자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