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윈프리, 하버드대 졸업식 연사

중앙일보 2013.03.06 00:47 종합 30면 지면보기
‘토크쇼의 여왕’ 오프라 윈프리(59·사진)가 미국 하버드대의 졸업식 연사로 초청됐다. 4일(현지시간) 하버드대는 윈프리가 오는 5월 30일 열리는 제362회 졸업식에서 축하 연설을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윈프리는 졸업식 행사 중 하버드대 동창회가 주재하는 총회 연단에 오른다.



 드루 파우스트 하버드대 총장은 홈페이지에서 “미시시피주 시골 출신으로 세계에서 가장 존경받는 여성이 된 그의 삶은 미국의 위대한 성공 신화 중 하나”라며 “특히 교육의 중요성과 남을 돕는 미덕을 강조함으로써 세상의 귀감이 됐다”고 소개했다.



강혜란 기자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