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성령 남편 "아내 실제 모습은…" 폭로

온라인 중앙일보 2013.02.25 16:20
[사진 SBS ‘힐링캠프’]




배우 김성령(47)의 남편이 방송에 출연해 ‘아내 김성령’에 대해 밝혔다.



25일 방송되는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에 출연한 김성령은 “조연만 26년째다. 나도 이제 주인공을 하고 싶다”고 말했다. 그는 1988년 미스코리아 진으로 화려하게 연예계에 데뷔, 하지만 26년간 명품 조연으로 활약했다.



김성령은 ‘부산 토박이’ 남편을 만나 5개월 만에 결혼하게 된 사연과 함께, 결혼에 얽힌 소문이 진실도 말했다. 이날 녹화에서는 김성령의 남편이 깜짝 등장해 완벽하고 도도한 이미지와는 전혀 다른 진짜 김성령의 실체에 대해 폭로했다.



김성령은 이날 녹화에서 47세의 나이에도 완벽한 몸매를 유지할 수 있었던 관리 비법과 노래, 댄스 실력을 선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