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괴물' 류현진 데뷔전서 1이닝 무실점 기록

온라인 중앙일보 2013.02.25 08:58
류현진(26)이 무사히 미국 무대 데뷔전을 치렀다고 뉴시스가 전했다.



25일 LA다저스의 류현진은 미국 애리조나주 글렌데일 카멜백랜치 스타디움에서 열린 시카고 화이트삭스와의 시범경기에서 1이닝 동안 안타 1개를 맞고 탈삼진 1개를 포함, 무실점을 기록했다.



LA다저스가 1-0으로 앞선 3회말 등판한 류현진은 선두타자 블레이크 테코트를 투수 땅볼로 잡고 첫 번째 아웃을 잡아냈다.



류현진은 후속 타자 고든 베컴에게 체인지업으로 첫 삼진을 얻어냈다. 류현진은 “삼진을 잡은 공은 체인지업었다. 체인지업을 3-4개 정도 던졌는데 잘 들어간 것 같다”고 말했다.



2 아웃을 따낸 류현진은 드웨인 와이즈에게 3루타를 허용했다. 하지만 류현진은 제프 케핑거를 좌익수 뜬공으로 유도했고 실점없이 마운드를 내려왔다.



이날 다저스와 화이트삭스는 2-2로 승부를 가리지 못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