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성경 "언니 김성령과 사이 않좋다" 불화설 인정?

온라인 중앙일보 2013.02.21 09:06
[사진 MBC ‘라디오스타’ 캡처]
방송인 김성경(42)이 친언니인 배우 김성령(47)과의 관계를 밝혔다.



20일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는 KBS전 아나운서 왕종근과 김경란, SBS전 아나운서 윤영미와 김성경이 출연해 ‘야생에 나온 아나운서들’ 특집이 방송됐다.



이날 김성경은 “나는 언니랑 잘 안 맞는다. 내숭 떨고 거짓말 못하는 공통점이 있지만 나는 불만이 쌓이면 바로 풀어야 하는데 반해 언니는 마음에 쌓아두다가 어느 날 안 보는 성격이다”라고 밝혔다. 이에 MC 김국진은 “실제 사이가 안 좋은 거냐?”고 물었고 이에 김성경은 “지금 안좋다”며 “우리는 자주 말고 가끔 봐야 한다”고 말했다.



김성경은 화해를 하지 않는 이유에 대해서 “여배우 자존심과 아나운서 자존심이 부딪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김성경은 “내가 고2때 언니가 미스코리아가 됐다. ‘김성령 동생’이라는 수식어가 항상 따라붙었다”고 했다.



윤영미가 “5년 전에도 말 안한다고 그러더니”라고 말하자 김성경은 “5년까진 아니고 2년 됐다. 최근엔 연기대상 시상식을 통해 언니를 봤다”고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