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축구 유망주' 박정빈, 분데스리가 데뷔전

온라인 중앙일보 2013.01.20 10:40
[사진 경기화면 캡처]
 

축구선수 박정빈(19, 그로이터 퓌르트)이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에서 데뷔전을 치렀다.



19일(한국시간) 독일 알리안츠 아레나에서 열린 ‘2012~2013 독일 분데스리가’ 18라운드 바이에른 뮌헨과의 원정 경기에서 팀이 0-2로 뒤진 후반 44분 교체 출전했다.



박정빈은 리그 1위 뮌헨과의 경기에서 0-2로 뒤지고 있는 상황에서 후반 44분 교체 출전했다. 후반 추가시간까지 약 2분간 뛰었고 투입 시간이 짧은 탓에 많은 활약을 보여주진 못했다. 앞서 박정빈은 팀 합류 후 두 번의 평가전에 모두 출전하며 감독의 신임을 한 몸에 받고 있다.



독일 볼프스부르크 2군에서 뛰던 박정빈은 이번 달 6일 그로이터 퓌르트에 임대됐고, 기간은 2014년 6월까지다. 이번 데뷔전은 임대 발표 후 2주 만에 이루어졌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