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국외대 ‘오바마 홀’명명식

중앙일보 2013.01.15 00:00 종합 30면 지면보기


한국외국어대(총장 박철)는 지난해 3월 방한한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학생들을 대상으로 연설한 이문동 서울캠퍼스 미네르바 오디토리움을 ‘오바마 홀’(Obama Hall)로 바꾸는 명명식을 14일 열었다. 이날 행사엔 김태원 새누리당 국회의원(사진 왼쪽 다섯째부터), 박철 총장, 브렌트 바이어스 주한 미 대사관 공보참사관, 권순한 한국외대 총동문회장, 비탈리 펜 주한 우즈베키스탄 대사 등이 참석했다. [사진 한국외대]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