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다솜, 소주 원샷!” 카이스트 출신 백인 엄친아 출동

온라인 중앙일보 2012.12.28 17:08






















  다솜과의 연애는 어떨까. 달콤한 애교로 남성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는 씨스타의 다솜이 JTBC <상상연애대전>으로 시청자들을 찾는다.



다솜은 일찌감치 강민경 이후 2번째 상상연애 여친으로 낙점되며 시청자들의 관심을 받아왔다. 이번 방영분에서 다솜은 광고회사 신입사원으로 출연해, 선배인 연애병사들의 선택을 이끌어 낸다. 사내 비밀연애를 설정으로 진행되며, 다솜의 마음을 얻은 ‘사수 선배’는 실제 데이트를 할 수 있다. 워낙 각종 예능 프로그램에서 인기가 있는 다솜의 캐스팅을 위해 제작진이 공을 들였다는 후문이다.



다솜의 출연에 맞춰 다솜과의 상상연애를 진행할 ‘연애병사’들의 스펙도 업그레이드됐다. 지난번 강민경과의 상상연애에서는 ‘시조새’ 등 코믹한 캐릭터의 출연진들이 많았지만, 이번 <상상연애대전> 방영분에서는 엄친아들이 대거 출동해 관심을 끌기도 했다. 카이스트에 다니고 있는 라트비아 출신의 백인 미남을 비롯해, 고려대 재학생, 디자인 회사 대표 등 각종 엄친아들이 출연했다.



조연출 임현욱 PD는 “강민경 편 방송 이후 다양한 엄친아들의 출연 문의와 신청이 들어왔다”면서 “카이스트 출신 등 엄친아들의 등장으로 앞으로 상상연애대전이 더 뜨거운 경쟁의 장이 될 전망”이라고 말했다.



한편 JTBC는 타깃 시청자들에게 다가서기 위해 <미각스캔들>과 <상상연애대전>의 방영시간을 맞바꿨다. 이에 따라 <미각스캔들>이 밤 11시, <상상연애대전>이 밤 10시에 방영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JTBC 제공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