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지단 VS 호나우두 '자선경기' JTBC 중계

온라인 중앙일보 2012.12.21 17:39
[사진=UNDP 사이트]
축구의 지존들이 펼치는 자선 경기가 JTBC를 통해 한국 팬들을 만난다. 25일 오전 9시 50분에 펼쳐지는 지단 대 호나우두의 자선 축구 경기다.



JTBC는 지난 20일(한국시간) 브라질 포르투 알레그레의 그레미오 경기장에서 열린 ‘빈곤퇴치 자선경기(Match Against Poverty)’ 를 크리스마스 당일인 25일 오전 9시 50분에 방영할 계획이다.



이 자선 경기는 2003년부터 지단이 레알 마드리드 동료 호나우두와 함께 열어 왔다. 10년째인 올해엔 카를루스 알베르투 파레이라 감독이 호나우두팀을, 루이스 필리페 스콜라리 현 브라질 대표팀 감독이 지단팀을 지휘했다. 이탈리아의 피에를루이지 콜리나가 심판을 맡았다.



이날 방송에는 ‘프랑스 아트 사커의 지존’인 지네딘 지단(40)은 녹슬지 않은 발리슛 솜씨로 팬들의 마음을 설레게 할 전망이다. 브라질의 축구 황제 호나우두(36) 역시 타고난 골 감각을 자랑하며 팬들을 열광의 도가니로 집어 넣는다.



경기의 수익금은 유엔개발계획(UNDP)의 빈곤 퇴치 기금으로 쓰인다. 이수영 JTBC 편성팀장은 “성탄절 징검다리 연휴를 맞아, 부모와 자녀가 함께 즐길 수 있는 축구 경기를 특별편성했다”고 전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