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iMBC, 민영화 기대감에 연일 급등

온라인 중앙일보 2012.12.21 10:18
박근혜 새누리당 후보가 대통령으로 당선된 후 iMBC가 민영화 기대감에 급등하고 있다.



21일 오전 10시 현재 iMBC은 전날 대비 480원(9.41%) 뛴 5580원에 거래되고 있다. 전날 가격제한폭(14.86%)까지 오른데 이은 급등세다. 박근혜 당선인이 과거 이사장직을 맡았던 정수장학회의 iMBC 보유 지분의 매각이 재개될 가능성이 높아졌다는 기대감 때문으로 풀이된다. 정수장학회는 iMBC의 2대 주주로 지분 30%를 보유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