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불어난 인파? '朴 광화문 유세' 사진 조작 논란

온라인 중앙일보 2012.12.09 12:54














통신사 뉴스1이 8일 새누리당 박근혜 후보의 광화문 유세 장면을 찍은 사진이 일부 조작돼 온라인과 SNS 등에서 유포되고 있다며 해당 통신사 측이 해명에 나섰다.



뉴스1은 9일 ‘알립니다-조작된 광화문광장 유세 사진에 대한 뉴스1 입장’이란 내용의 해명을 통해 “새누리당 광화문광장 유세 원본사진(위)과 포털 등에서 유포되고 있는 조작사진(아래)이 있다”며 “빨간 선으로 둘러싼 차량 행렬을 보면 같은 시간대 사진임을 알수 있으며 사진 오른 쪽 인파가 크게 부풀려져 있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뉴스1 사진기자가 오후 3시 1분 취재한 원본 사진과 온라인에 유포되고 있는 조작사진을 비교해보면 같은 시간대에 사진 우측 세종대왕 동상 주변의 인파부분이 크게 부풀려져 있는 것이 확연히 드러난다.



뉴스1 관계자는 “원본 사진외에 어떠한 사진도 배포한 적이 없음을 알려드리며 뉴스1은 사진 조작 경위와 유포 경로를 추적해 엄정한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