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가인, 홍콩 후끈 달군 19금 무대

온라인 중앙일보 2012.12.01 10:19










브라운아이드걸스 가인이 홍콩에서 '19금 무대'를 꾸몄다.가인은 30일 홍콩 컨벤션&익스히비션 센터에서 열린 '2012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이하 2012 MAMA) 무대에서 자신의 히트곡인 '피어나'를 열창했다.이날 가인은 마치 속옷을 그대로 입고 나온 듯한 의상으로 시선을 끌었다.



한 쪽 어깨를 드러낸 빨간색 란제리 의상을 착용한 채 관능적인 동작과 매혹적인 눈빛으로 관객들의 열광적인 반응을 이끌어냈다. 특히 테이블 위에서 온갖 요염한 포즈를 선보이며 놀라움을 자아냈다. 한편, '2012 MAMA'에서는 올해의 가수상, 노래상, 앨범상 등 3개 부문 대상을 비롯해 총 21개 부문을 시상한다. 슈퍼주니어가 '2012 MAMA' 3관왕의 영광을 누렸다. 올해의 앨범상과 베스트 라인상, 베스트 글로벌 남자그룹상을 수상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원호연 기자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