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전국 적성고사대학 연합 입시설명회 16일 삼육대서 열러

중앙일보 2018.07.13 17:16
2019학년도 전국 적성고사대학 연합 입시설명회가 16일 오후 1시부터 삼육대 대강당에서 개최된다.
 
전국 적성고사대학 협의회(삼육대 등 11개 대학)가 주관하는 이날 설명회는 적성고사 전형에 관심 있는 수험생과 학부모, 고교 교사를 대상으로 열린다.
 
프로그램은 ▲11개 대학 적성고사전형 연합 입시설명회 ▲입시전문가 적성고사전형 분석 특강 ▲각 대학별 1:1 맞춤 대입 상담 부스 등으로 구성된다.
 
적성고사전형은 학교생활기록부(학생부)와 적성고사 점수를 반영해 합격자를 가리는 대입 수시전형이다. 중위권 학생들이 서울과 수도권 주요대학에 진학할 수 있는 사다리 역할을 하는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삼육대는 올해 적성고사 전형(교과적성우수자전형)에서 215명을 선발한다. 객관식 사지선다형으로 출제되며, 국어와 수학 각 30문항씩 총 60문항을 1시간 동안 풀게 된다. 모든 문항의 출제범위와 수준은 현행 고교 교육과정 내에서 이루어질 수 있도록 했다. 적성고사는 실시일은 오는 10월 14일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Innovation Lab

Branded Contents

트렌드뉴스

많이 본 뉴스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