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김해공항 택시기사 추돌 사고 블랙박스 영상 보니

중앙일보 2018.07.11 17:09
택시기사를 충격한 BMW 차량 [부산 강서경찰서 제공=연합뉴스]

택시기사를 충격한 BMW 차량 [부산 강서경찰서 제공=연합뉴스]

김해공항에서 BMW 승용차가 택시기사를 들이받은 사고의 블랙박스 영상이 공개됐다.
 
11일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에는 ‘김해공항 택시기사 BMW 사고 동영상’이라는 제목의 20초가량의 동영상이 게재됐다.  
 
동영상 속 차량은 공항 청사 진입로에 들어서며 속도를 줄이지 않고 달리다 정차해있던 택시와 차량 밖에 있던 택시기사를 잇달아 치었다.  
 
이를 본 한 네티즌은 “영상 보면 알겠지만, 핸들을 오른쪽으로 두 번 정도 틀어서 각도를 맞췄다”며 운전자가 일부러 택시기사를 향해 차를 몰았을 가능성을 제기하기도 했다.  
 
전날 낮 12시 50분쯤 부산 강서구 김해공항 국제선청사 앞 진입로에서 BMW 승용차 운전자 정모(35)씨는 도로변에 정차 중인 택시 뒤범퍼와 택시기사 김모(48)씨를 잇달아 들이받았다.  
 
김씨는 국제선 청사 앞에 승객을 내려주고 택시 짐칸을 정리하던 중 변을 당한 것으로 전해졌다.  
 
김씨는 머리를 심하게 다치고 다리 골절상으로 쓰러진 뒤 심정지까지 발생해 공항구급대가 심폐소생술을 실시하고 인근 대학병원으로 옮겼으나 의식불명 상태에 빠졌다.  
 
정씨는 “운전 부주의로 앞을 미처 보지 못하고 추돌했다”고 진술했다고 경찰은 전했다.  
 
경찰 관계자는 “BMW가 오른쪽으로 굽어 있던 김해공항 국제선 진입로를 과속으로 달려오다 택시와 운전기사를 뒤늦게 발견하고 들이받은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경찰은 차량 블랙박스 영상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이가영 기자 lee.gayoung1@joongang.co.kr 
기자 정보
이가영 이가영 기자

Innovation Lab

Branded Contents

트렌드뉴스

많이 본 뉴스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