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미리보는 오늘] 포토라인 서는 MB…무슨 말 할까?

중앙일보 2018.03.14 05:00
2018년 3월 14일 <미리보는 오늘> 입니다. 
이명박 전 대통령이 검찰에 소환됩니다.  
이명박 전 대통령이 17일 오후 서울 강남구 삼성동 사무실에서 검찰의 국정원 특수활동비 의혹 수사 등과 관련한 입장을 발표하고 있다.

이명박 전 대통령이 17일 오후 서울 강남구 삼성동 사무실에서 검찰의 국정원 특수활동비 의혹 수사 등과 관련한 입장을 발표하고 있다.

직권남용·공직선거법 위반·횡령·배임 등 20개가 넘는 혐의를 받습니다. 핵심 쟁점은 뇌물죄입니다. 지금까지 나온 뇌물 수수액은 100억원 대에 달합니다. 이 전 대통령은 주요 의혹에 대해 알지 못하는 일이라며 혐의 대부분을 부인하고 있습니다. 이에 검찰은 단 한 차례 소환으로 조사를 끝내겠다고 밝혔는데요. 오늘 검찰 포토라인에 서는 이 전 대통령이 어떤 발언을 할지 주목됩니다. 
▶더읽기 MB, 검찰 출두 '최단 거리'는 4.36km…'포토라인'서 대국민 메시지 표명할 듯

 
여야 3당 원내대표 회동, 오늘은 합의도출에 성공할까요? 
김동철 바른미래당 원내대표(오른쪽부터), 김성태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우원식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13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운영위원장실에서 회동을 갖고 있다. [뉴스1]

김동철 바른미래당 원내대표(오른쪽부터), 김성태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우원식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13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운영위원장실에서 회동을 갖고 있다. [뉴스1]

여야 3당 원내대표는 13일 ‘대통령 개헌안’을 비롯해 한국 GM 군산공장 폐쇄와 관련한 국정조사 문제에 대한 의견조율에 나섰지만, 결론을 내리지 못했습니다. 이날 각각의 현안에 대한 시각차만 노출했는데요. 3당 원내대표는 오늘 오전 10시 20분에 다시 모여 협상을 이어간 뒤 각 쟁점에 대한 일괄타결을 시도하기로 했습니다.
 
평행선을 달리는 금호타이어, 노조는 총파업에 들어갑니다.
금속노조 금호타이어지회 노조원들이 9일 오후 광주 광산구 영광통사거리에서 금호타이어 해외매각 결사반대 등을 주장하며 집회를 열고 있다. 이날 금호타이어 노조는 해외매각 반대의 뜻을 알리기 위해 부분파업을 실시했다. [뉴스1]

금속노조 금호타이어지회 노조원들이 9일 오후 광주 광산구 영광통사거리에서 금호타이어 해외매각 결사반대 등을 주장하며 집회를 열고 있다. 이날 금호타이어 노조는 해외매각 반대의 뜻을 알리기 위해 부분파업을 실시했다. [뉴스1]

금호타이어 노조는 해외 매각 반대 등을 주장하며 오늘 하루 24시간 총파업을 합니다. 이번 파업에 참여하는 인원은 광주와 전남 곡성, 경기 평택공장 조합원 3500여명과 비정규직 조합원 500여명 등 총 4000여명인데요. 이번 총파업은 노조가 지난 9일 채권단에 '해외매각 철회'를 전제로 대화의 채널을 만들자고 제안했지만, 채권단이 공문을 통해 거부 의사를 밝혀옴에 따라 강행키로 결정됐습니다. 오늘 파업으로 공장가동은 전면 중단돼 생산에 차질이 빚어질 것으로 보입니다.
▶더읽기 [팩트체크] 금호타이어 매각 추진…왜 더블스타인가, 기술유출·방위산업 문제 없나

 
‘안희정 성폭행’ 두 번째 피해자가 검찰에 고소장을 제출합니다.
지난 9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검에 자진출석한 안희정 전 충남지사. [연합뉴스]

지난 9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검에 자진출석한 안희정 전 충남지사. [연합뉴스]

안희정 전 충남지사로부터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두 번째 피해자의 법률 대리를 맡은 오선희·신윤경 변호사가 오늘 오후 3시 30분 서부지검에 제출합니다. 두 번째 피해자는 안 전 지사가 설립한 싱크탱크 ‘더좋은민주주의연구소’ 직원입니다. 그는 지난 7일 안 전 지사로부터 1년 넘게 수차례 성폭행과 추행을 당했다고 폭로했습니다.
▶더읽기 ‘안희정 성폭행’ 두 번째 폭로자, 14일 검찰에 고소장 제출

 
메르켈 4기 내각이 출범합니다.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 [사진 AFP=연합뉴스]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 [사진 AFP=연합뉴스]

독일 기독민주당‧기독사회당 연합과 사회민주당이 어제 대연정 협약을 공식 체결했습니다. 이에 메르켈 총리는 오늘 연방하원에서 차기 총리로 재선출 됩니다. 이어 슈타인마이어 대통령은 장관 내정자들을 공식 임명하고, 메르켈 총리와 장관들이 취임 선서를 하며 메르켈 4기 내각의 출범을 알리게 됩니다. 메르켈 총리는 지난해 9월 총선에서 승리했지만, 자유민주당‧녹색당 연정 협상이 실패하면서 5개월 만에 새 정부를 구성하게 됐습니다.
▶더읽기 독일, 대연정 협상 타결…메르켈, 4번째 총리직 예약

 
 
 
 

Innovation Lab

Branded Contents

트렌드뉴스

많이 본 뉴스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