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이윤택 연출가, 연희단거리패 예술감독직에서 물러나

중앙일보 2018.02.15 22:00
이윤택 연극연출가. [중앙포토]

이윤택 연극연출가. [중앙포토]

성추행 사실이 드러난 연극연출가 이윤택이 연희단거리패 등 자신이 맡고 있던 극단의 예술감독직에서 모두 물러났다.
 
연희단거리패는 15일 공식 페이스북에 "이윤택 연출가와 관련된 불미스러운 사건에 대해 죄송하며 고개숙여 사과한다"며 "이윤택 연출은 예술감독직에서 모두 물러났다"고 전했다.  
 
이어 "연희단거리패 선배 단원들은 깊은 성찰의 시간을 보내고 있으며 피해자들이 극단 안에서 보호받지 못하고 상처를 받았다는 점에서 극단의 선배들도 책임을 피할 수 없을 것이며 이번 사태에 대해 마음 깊이 반성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또 상처받은 피해 당사자들과 연극인들, 관객들에게도 사과한다며 자숙의 시간을 갖겠다고 밝혔다.  
 
전날 극단 미인의 김수희 대표는 과거 이윤택 연출로부터 성추행을 당했다고 폭로했다. 이후 이윤택 연출은 성추행 사실을 인정하고 모든 활동을 중단하겠다고 밝혔다. 연희단거리패 역시 모든 공연을 중단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기자 정보
홍수민 홍수민 기자

Innovation Lab

Branded Contents

트렌드뉴스

많이 본 뉴스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