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인사] 김효준 BMW코리아 회장, 사장엔 한상윤

중앙일보 2017.12.07 01:00
김효준(左), 한상윤(右)

김효준(左), 한상윤(右)

김효준(60) BMW그룹코리아 사장이 내년 1월 1일자로 회장으로 승진한다. 김 사장은 회장 승진 이후에도 대표이사직을 유지한다. 덕수상고와 방송통신대학을 졸업한 김효준 회장 내정자는 1995년 BMW에 입사했으며, 2003년에는 아시아인 최초 BMW그룹 본사 임원으로 선임됐다.
 
김 회장의 뒤를 이을 한상윤(51) BMW그룹코리아 사장 내정자는 내년 3월 1일부터 사업운영 전반을 담당한다. 한 내정자는 1991년 시드니 공과대학교를 졸업하고 사브코리아·한국GM 등을 거쳐 2003년 BMW그룹코리아에 입사했다.

Innovation Lab

트렌드뉴스

많이 본 뉴스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