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기상청, 지진 규모 ‘5.5→5.4’ 정정

중앙일보 2017.11.15 15:03
지진에 부서진 포항 시내 건물 외벽   (포항=연합뉴스) 15일 오후 경북 포항시 한 건물 외벽이 지진 충격으로 부서져 있다. 기상청은 이날 오후 2시 29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 지점에서 규모 5.5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2017.11.15 [독자 제공=연합뉴스]   photo@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지진에 부서진 포항 시내 건물 외벽 (포항=연합뉴스) 15일 오후 경북 포항시 한 건물 외벽이 지진 충격으로 부서져 있다. 기상청은 이날 오후 2시 29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 지점에서 규모 5.5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2017.11.15 [독자 제공=연합뉴스] photo@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상청은 15일 오후 포항시 북구 북쪽 6km 지점에서 발생한 지진 규모를 5.5에서 5.4로 정정한다고 밝혔다.

 
기상청은 이날 오후 2시 29분쯤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km 지점에서 규모 5.5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히고 이 같은 내용의 긴급 재난 문자를 발송했다.  
 
포항 일원에선 집과 사무실 등의 집기가 바닥으로 떨어지는 등의 피해가 발생했고 구체적인 인명 피해 여부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멀리 떨어진 서울에서도 흔들림이 감지됐다는 신고가 접수되고 있다.  
 
이번 지진은 지난해 9월 12일 오후 7시 44분과 오후 8시 32분에 각각 발생한 규모 5.1(전진)과 5.8(본진)의 지진에 이어 1978년 시작된 국내 지진 관측사상 역대 두 번째로 강력한 것이다.
기자 정보
배재성 배재성 기자

Innovation Lab

트렌드뉴스

많이 본 뉴스
댓글 많은 기사